1. 즐겨찾기
  2. 로그인
  3. 회원가입
  1. 로그인
  2. 회원가입
뉴스
가치의창조
자치행정·자치경찰
사회단체
문화
법률정보
광장
취업·창업
닫기

윤 대통령 “北 무인기 침범 용납 못해…도발엔 반드시 혹독한 대가”

22-12-29 17:35

본문

 

111.jpg

윤석열 대통령이 29일 오전 대전 유성구 국방과학연구소를 방문해, 최근 북한의 무인기 위협에 대한 우리 군의 감시, 정찰 요격시스템을 포함한 국내 무기체계 개발 현황을 점검하고 있다. (출처 ; 대통령실)

 

- 대한민국 영공, 모든 비행 물체 전반적인 대응 체계 재검토

윤석열 대통령은 29일 대전 유성구 국방과학연구소(ADD)를 방문해 최근 북한의 무인기 위협에 대한 우리 군의 감시, 정찰 요격 시스템을 포함한 국내 무기체계 개발 현황을 점검했다,

대통령실 이재명 부대변인이 서면 브리핑에서 전했다.

 

이 자리에는 이종섭 국방부 장관, ··공군 총장 및 해병대사령관, 방위사업청장, 김성한 국가안보실장, 임종득 안보실 2차장 등이 참석했다

 

윤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북한 무인기의 영공 침범은 도저히 용납할 수 없는 사건이라며 도발에는 반드시 혹독한 대가가 따른다는 사실을 깨닫게 해야 한다고 엄중 경고하며, “우리의 자유를 침범하는 행위에 대해서는 확고한 응징과 보복만이 도발을 억제할 수 있다상대에게 핵이 있든, 어떠한 대량살상무기가 있든 도발을 일삼는 사람들에게 분명한 메시지를 줘야 하고 두려워하거나 주저해서는 절대 안 된다고 강조했다

 

또한, “북한의 무인기뿐 아니라 우리 영공을 침범하는 모든 비행 물체에 대한 전반적인 대응 체계를 재검토해서 미비점을 신속하게 보완해야 한다비대칭 전력을 강화시키려고 하는 북한에 대응해서 우리 군의 전력 증강 계획도 전반적으로 재검토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특히 윤 대통령은 우리 군은 적에게 범접할 수 없는 두려움을, 국민에게 확고한 믿음을 주는 강군이 돼야 한다고 강조하면서, “우리가 평화를 얻기 위해서는 압도적으로 우월한 전쟁 준비를 해야 한다위장된 평화로는 안보를 지킬 수 없을 뿐 아니라 그 기반마저 무너진다는 것을 확실하게 깨달아야 한다고 밝혔다

 

[대한행정신문] 윤 대통령 “北 무인기 침범 .. : 네이버블로그 (naver.com)

 

ADD는 국방에 필요한 무기 및 국방과학기술에 대한 기술적 조사, 연구, 개발 및 시험 등을 담당하는 국방부 산하 국책연구기관으로 총 3500여명이 근무하고 있다. 국방에 필요한 무기체계 및 관련 기술에 대한 연구·개발 및 성능시험을 하며, 군의 무기체계 및 관련 기술 검토·분석·지원뿐만 아니라 민군 기술협력사업 및 민간장비 시험·평가지원 등도 수행한다. 백기호 기자 ossnews@daum.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많이 본 뉴스
댓글이 핫한 뉴
베스트 추천